메뉴 건너뛰기

캘거리 이야기

캘거리에 대한 인상을 한마디로 표현한다면 뭐라고 할 수 있을까요?
아마 경험한 분들의 처지와 상황에 따라 각각 다른 다양한 표현들이 나올겁니다.

캘거리가 궁금한 분들을 위해서 한마디씩 보태주시면 캘거리에 대한 다양한 인상과 정보들을 모아둔 자료가 될것 같네요.

댓글로 캘거리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들 부탁합니다.

조회 수 :
139
등록일 :
2015.12.28
09:14:34 (*.110.23.123)
엮인글 :
http://calgarykm.com/264357/20a/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calgarykm.com/264357

이경민

2016.01.06
00:03:36
(*.191.202.10)

제가 개인 블로그에 적었던 글을 옮겨봅니다.

 

캘거리를 소개합니다.

<사진출처 en.wikipedia.org>

 

캘거리(Calgary)는 우리나라에 잘 알려져 있지는 않지만 캐나다에서는 세번째 규모의 도시라고 합니다.

저도 캘거리에 올때 이름을 처음 들어본 것 같네요.

그런데 알고 보니 우리와 인연이 있었습니다. 우리나라가 1988년 올림픽을 개최할 때, 그해 동계 올림픽이 캘거리에서 열렸습니다. 그 때 세워진 스키점프대를 갖춘 스키장이 도심에서 멀지 않은 곳에 있습니다.


 

캘거리의 인구는 130만명 정도라고 얘기합니다. 캐나다 전체 인구가 3500만 정도라고 하니까 적은 숫자는 아니네요.

그중 한인의 숫자는 대략 1000명에서 많게는 2만명 까지도 봅니다.

 

캘거리는 도시 자체보다 캐네디언 록키와 가장 가까운 대도시로 유명합니다.

캘거리에서 1시간 40분 정도 가면 밴프(Banff)국립공원이 있습니다. 밴프는 캐네디언 록키 관광의 중심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캘거리가 관광으로 유명한 것이 있는데, Calgary Stampede입니다. 여름마다 7월에 열리는 로데오 축제입니다. Calgary Stampede

 

캘거리는 Alberta주에 있습니다. 알버타 주는 서쪽에 있는 바닷가의 BC주(British Colombia, Vancouver가 있는 곳) 바로 오른 편에 있습니다. 그리고 잘 아시는 토론토는 동쪽 해안 가까이에 있습니다.
만약에 차로 이동하면 캘거리에서 밴쿠버까지 12시간 정도(잠 안자고 밥만 먹고 가면 그 정도)걸리고, 캘거리에서 토론토는 3일 정도 걸린다고 합니다.

 

캘거리에는 큰 회사들, 특히 석유개발 관계 회사들의 본사가 많이 있다고 합니다. 그래서 그런지 불경기 가운데도 캐나다에서 인구가 늘고 경기가 그중 나은 도시라고 소문나 있습니다. 회사들은 다운타운에 있는데, 캘거리에 처음 왔을때 여의도의 반도 안돼 보이는 지역에만 고층빌딩들이 있고 다운타운이라고 해서 이상하고 재밌던 기억도 납니다.

위로